HOME > 정보마당 > 홍보센터
 
작성일 : 13-06-18 20:12
[스크랩] 식약처, 한약재 제조업체 대상 정책설명회 개최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837  
 
뉴스와이어|입력2013.06.18 14:08
 
(청원=뉴스와이어)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정승)는 오는 6월 20일(목) 대전광역시 유성구 소재 유성호텔에서 제3회 '한약재 제조업체 대상 정책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지난해 도입된 '한약재 제조및품질관리기준(GMP)'에 대한 이해를 돕고 준수사항 등의 교육을 위해 마련되었으며 올해 1·4분기에 개최된 서울과 대구 설명회에 이어 세 번째이다.

설명회의 주요 내용은 △한약재 GMP 추진현황 및 유의사항 △한약재 GMP 평가 가이드라인 안내 등이다.

'한약재 제조및품질관리기준(GMP)'은 한약재의 품질향상을 위하여 도입되었으며, 구조·설비를 비롯한 전 제조공정에 걸쳐 준수해야 하는 관리기준 등을 정하고 있다.

지난해부터 올해 6월까지 16개 제조업체가 적합업체로 지정되었으며 '15년까지 모든 한약재 제조업체로 확대 적용될 예정이다.

식약처는 '한약재 GMP'를 신청하는 제조업체의 부담을 경감하기 위해 2품목 이상을 동시에 GMP 신청하는 경우, 1품목에 대한 수수료만 받고 나머지 수수료를 올해 4월부터 면제하고 있다고 설명하였다.

또한 하반기에도 한약재 GMP 설명회를 지역별로 개최하여 제도의 안정적인 정착에 노력할 계획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소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식품 및 의약품의 안전에 관한 사무를 맡는 정부 부처이다. 충북 청원군 오송읍에 본부가 있다. 1998년 보건복지부 산하 식품의약품안전청으로 설립돼 2013년 박근혜 정부에 들어서면서 국무총리 산하의 독립 기관으로 승격했다. 정승 전 농림수산부 차관이 2013년부터 초대 처장을 맡고 있다.

출처:식품의약품안전처

보도자료 통신사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 배포